휴롬 "휴니콘과 함께 어린이 편식 습관 고쳐요"

휴롬이 농림축산식품부, 대형마트 3사와 손잡고 어린이 식습관 개선에 적극 나섰다.

자세히보기 CLICK

휴롬은 오는 21일부터 10월 8일까지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문화센터에서 4~7세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휴니콘과 함께하는 식습관 개선 교육’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휴롬과 농림축산식품부가 어린이 식생활교육 활성화를 위해 지난 2월 체결한 업무 협약(MOU)의 일환으로, 캐릭터를 활용한 오감 퍼포먼스 놀이를 통해 어린이들이 우리 농산물, 특히 채소, 과일 섭취의 중요성을 부모와 함께 배울 수 있도록 했다.

음식의 식감이나 맛에 대한 기호가 결정되는 어린 시기부터 채소, 과일 등 다양한 음식의 맛을 경험해 보고 놀이와 체험 등의 식생활 교육을 통해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이다.

편식하는 어린이들이 올바른 식습관을 이끌어주는 수호 캐릭터인 ‘휴니콘’과 함께 친숙하게 이야기 속 주인공이 되어 채소, 과일에 대한 거부감을 없애고, 이를 통해 건강한 식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했다.

휴니콘은 올바른 식습관을 이끌고 건강을 지키는 수호신으로 과일과 채소가 갖고 있는 건강의 본질을 의미한다. 교육 도입부에서는 휴니콘이 인스턴트 식품을 상징하는 마녀와 대결해 이긴다는 내용의 연극을 통해 아이들의 흥미를 유발한다. 이후 파프리카, 브로콜리, 당근 등 아이들이 선호하지 않는 대표 채소를 뽑아 직접 만져보고 천연 주스를 만들어보는 등 친밀감을 높일 계획이다.

여기에 편식을 극복한 어린이에게는 ‘휴휴레인저’로 임명, 휴휴레인저 망토와 뱃지도 선물로 증정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이마트 가든파이브점, 묵동점, 신도림점, 롯데마트는 수지점, vic영등포점, 인천송도점, 홈플러스는 잠실점, 인천송도점, 영등포점에서 진행된다. 교육 일자는 각 지점 문화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은 교육 시작일 하루 전날까지 받는다.
휴롬 김재원 대표이사는 “이번에 어린이들의 건강한 식습관을 위해 농식품부와 유통3사가 함께 기꺼이 뜻을 모았다”며 “어린이들이 직접 체험하고 느끼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교육인 만큼 부모와 아이가 함께 퍼포먼스 놀이에 참여하고, 가정에서도 건강한 식습관을 이어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