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롬, 하이마트 서울역점에 ‘프리미엄 단독매장’ 오픈

건강한 문화를 만들어가는 프리미엄 주방가전 기업인 ㈜휴롬(대표이사 김재원, www.hurom.com)은 롯데하이마트 서울역점에 프리미엄 단독매장을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25일 오픈한 휴롬 프리미엄 단독매장은 13.2m2 규모로 다른 주방가전 브랜드관 가운데 가장 크다. 오픈 기념으로 일주일간 시음행사를 진행했으며, 하루 평균 200여명이 다녀갈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서울역점에는 외국인 관광객 등 다양한 층의 소비자가 방문하고 있어,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해 주스기, 휴롬셰프(GH-SBF06 ) 10여가지 다양한 제품을 판매한다. 특히 중국인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많은 레드 컬러의 주스기나 녹즙은 물론 다양한 요리와 디저트가 가능한 휴롬 쉐프 등 제품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휴롬 한국영업본부 조대환 본부장은 최근 서울역 일대를 남대문 시장과 남산 등을 잇는 공원화 작업이 진행 중이기 때문에 향후 유동인구 증가와 경제상권 활성화로 이어질 것으로 보여 이번 롯데하이마트 서울역점 단독매장 오픈에 대한 기대가 크다향후 더욱 다양한 이벤트와 시연행사를 통해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휴롬주스의 맛과 영양의 우수성을 알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롯데하이마트 서울역점은 전국 500개 매장 가운데 매출액 기준 상위 5위 안에 든다. 특히 서울역 하루 유동인구가 약 40만명으로 최고의 상권 가운데 하나로 꼽히고 있다.


목록